“안검하수 수술이 죄?”…구하라, SNS서 네티즌과 설전→게시물 삭제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구하라/ 사진=인스타그램

구하라가 SNS에서 쌍커풀 성형 논란으로 팬들과 설전을 벌였다. 결국 해당 게시물을 삭제했다.

지난달 31일 구하라는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일본 요코하마 아레나에서 열린 ‘도쿄 걸즈 콜렉션 2019 S/S’ 백스테이지 사진을 여러 장 공개했다.

사진 속 구하라는 한층 예뻐진 미모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하지만 이내 쌍커풀 수술 의혹에 휩싸였다. 한 네티즌이 “하라. 쌍수(쌍커풀 수술) 왜 다시 했음”이라는 글을 남겼고, 또 다른 네티즌은 “눈 안 했을 때가 더 예쁘다”라고 했다.

구하라 인스타그램

이에 구하라는 “안검하수 한 게 죄입니까?”라며 “증세가 있으니 했겠죠”라고 댓글을 남겼다. 또한 “눈 안 한 게 더 예쁘다”는 글에 “그렇게 봐주시면 고맙겠다”고 답하기도 했다.

이후에도 네티즌들은 ‘성형’과 관련해 댓글을 달았다. 결국 구하라는 해당 게시글을 삭제했다.

안검하수는 눈꺼풀을 올리는 근육이 선천적 또는 후천적으로 힘이 약해 져, 눈꺼풀이 아래로 처지는 현상. 치료 목적으로 눈매교정 수술 등을 한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