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CON 2019 JAPAN’ 2차 라인업 공개…뉴이스트·AB6IX·원어스 등 출격

[텐아시아=우빈 기자]

‘KCON 2019 JAPAN’ 2차 라인업 / 사진제공=각 소속사

그룹 공원소녀, 네이처, 뉴이스트, 모모랜드, 몬스타엑스, VAV, 아이즈원, SF9, AB6IX, A.C.E, 에이티즈, 온앤오프, 원어스, 정세운, 청하, 체리블렛, 프로미스나인이 ‘KCON 2019 JAPAN’ 라인업에 올랐다.

‘KCON 2019 JAPAN’의 첫날인 5월 17일에는 모모랜드, 아이즈원, 워너원으로 활동했던 이대휘와 박우진, MXM 임영민과 김동현이 함께 하는 브랜뉴 뮤직의 5인조보이 그룹 AB6IX과 에이티즈, 체리블렛, 정세운이 무대에 오른다.

18일 무대에는 뉴이스트, 몬스타엑스, A.C.E, 온앤오프, 청하가 강력한 퍼포먼스로 존재감을 각인시킬 예정이다.

19일 공연에는 공원소녀와 네이처, VAV, SF9, 원어스, 프로미스나인이 참여한다.

‘KCON’은 CJ ENM이 2012년부터 햇수로 8년째 개최하고 있는 세계 최대 규모의 K컬쳐 컨벤션이다. Mnet의 노하우가 반영된 화려한 K-POP 콘서트를 비롯, 드라마, 뷰티, 패션, 음식 등 한국의 다양한 라이프스타일 콘텐츠를 해외 팬들에게 선보인다. 2018년까지 북미, 아시아, 중동, 유럽, 중남미, 오세아니아 등지에서 총 82만 3천 명의 누적 관람객이 ‘KCON’을 찾았다.

2019년의 첫 번째 ‘KCON’인 ‘KCON 2019 JAPAN’은 오는 5월 17일부터 19일까지 사흘간, 일본 지바현에 위치한 마쿠하리 멧세에서 개최된다. 일본에서 열리는 K컬쳐 컨벤션 중 최대 규모다. 앞서 발표된 1차 라인업, 김재환, 더보이즈, VERIVERY(베리베리), 아이즈원, 우주소녀, ITZY(있지), TWICE(트와이스), 펜타곤, 하성운에 이어 17팀의 2차 라인업이 공개됨에 따라 ‘KCON’을 향한 일본 팬들의 열기가 더욱 뜨거워질 것으로 기대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