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아이즈원 권은비, 주먹질 부른 사연은?

[텐아시아=우빈 기자]

‘안녕하세요’ 아이즈원 권은비, 김민주 / 사진제공=KBS

그룹 아이즈원 권은비와 김민주가 공감요정으로 변신했다.

KBS2 ‘안녕하세요’ 제작진이 1일 아이즈원 권은비김민주의 다채로운 표정이 녹아든 녹화현장 스틸컷을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권은비와 김민주는 고민주인공들의 각양각색 사연에 함께 웃고울고고민에 빠진 모습이다.

이날 방송에서 권은비와 김민주는 마치 자신이 사연의 주인공이 된 것처럼 상황에 몰입해 때로는 어린 딸로 때로는 이미 결혼을 한 아내로 빙의한 공감 요정으로 맹활약을 펼칠 예정이다.

특히 권은비는 한 사연을 듣던 중 끓어오르는 분노를 주체하지 못했다. 이를 본 이영자는 “은비야주먹질 해”라고 말했고, 권은비는 이영자의 말이 떨어지기 무섭게 자신의 쿠션을 잡고 강펀치를 연타해 내재된 걸크러시를 깨웠다

마지막 사진 속에는 권은비의 눈물과 김민주의 애잔한 눈빛이 포착돼 궁금증을 불러 일으킨다.

제작진에 따르면 사연 속 소녀에게서 가수의 꿈을 키우던 자신의 과거를 겹쳐 본 권은비는 울컥하면서도 친언니처럼 다정다감한 조언을 건넸고김민주 역시 귀여운 외모 속에 감춰둔 성숙한 마음씨를 엿보였다는 후문이어서 무대 위와는 또 다른 매력을 발산할 두 사람의 맹활약을 기대하게 만들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