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옥탑방의 문제아들’ 편성 시간 변경…매주 月 저녁 8시 55분 방송

[텐아시아=우빈 기자]

‘옥탑방의 문제아들’ / 사진제공=KBS

KBS2 ‘옥탑방의 문제아들’이 수요일 밤에서 월요일 밤으로 편성 시간을 옮긴다.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수요일 밤의 터줏대감 SBS ‘백종원의 골목식당’ MBC ‘라디오스타’ JTBC ‘한끼줍쇼’의 사이에서 후발주자로 방송을 시작해 고군분투 했지만 치열한 수요 예능 전쟁 속에서 자체 최고 시청률 4.1%까지 기록하며 화제를 모았다.

하지만 온 가족이 다함께 보는 가족 예능의 성향이 강한 ‘옥탑방의 문제아들’이기에 밤 11시가 넘는 늦은 방송 시간대에 대해 시청자들은 게시판과 인터넷 댓글 등에 꾸준히 아쉬움을 표현해왔다. 이에 이번 봄 개편을 맞이해 가족들이 모두 함께 모여 보기 좋은 시간대인 월요일 저녁 9시대로 편성을 전격 이동하며 전략적인 시너지를 더한다.

또한 한동안 경쟁으로 승부욕을 강조했던 포맷에서 출연자들이 함께 뇌동단결을 하며 문제를 풀던 ‘집단지성’으로 다시 돌아가 훈훈한 ‘힐링 예능’의 색깔을 더욱 강조할 예정이라고 전해져 눈길을 끌고 있다

개편 첫 손님으로는 서언이, 서준이 아빠 ‘이휘재’가 옥탑방에 찾아온다. 그는 오랜만에 KBS에 손님으로 찾아온 만큼 MC 이휘재의 모습과는 또 다른 새로운 면모로 활약을 펼친다고 예고하며 기대를 더한다.

새롭게 단장한 ‘옥탑방의 문제아들’은 오는 8일 월요일 오후 8시 55분에 만날 수 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