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바스타즈, 첫 번째 콘서트 성황리 개최…태일·박경 지원사격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블락비 바스타즈 콘서트 현장 사진 / 사진제공=KQ엔터테인먼트

그룹 블락비 바스타즈(피오·유권·비범)가 신곡 무대를 최초 공개했다.

블락비 바스타즈는 지난 달 29일과 30일 양일간 예스24라이브홀에서 첫 번째 콘서트 ‘WELCOME 2 BASTARZ’(웰컴 투 바스타즈)를 개최했다.

‘품행제로’ 무대로 시작된 이번 콘서트는 ‘찰리채플린’ ‘타이트하게’ ‘일방적이야’ ‘Yesterday’(예스터데이) ‘HER’(헐) ‘Shall we dance’(쉘 위 댄스) ‘Make it rain’(메이크 잇 레인) 등 다양한 히트곡들로 꾸며졌다.

특히 타이틀곡 ‘Help Me’(헬프 미)를 비롯해 ‘From Seoul’(프롬 서울), 유권의 솔로곡 ‘Let’s Ride’(렛츠 라이드), 비범의 솔로곡 ‘Recognize’(레코그나이즈), 피오의 솔로곡 ‘소년처럼’(Comme Des Garcons) 등 새로 발매한 세 번째 미니앨범 ‘I’m a mess.’(아임 어 메스)에 담긴 모든 곡을 선보여 팬들의 마음을 사로잡았다.

또한 29일에는 태일, 30일에는 박경이 게스트로 참석해 블락비만의 유쾌한 케미와 입담을 자랑했다.

블락비 바스타즈는 오는 4일 오후 방송되는 Mnet ‘엠카운트다운’에 출연해 신곡 무대를 공개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