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태현, ‘더 사우스’ 설립 2년째에 日 단독 공연 개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남태현. 사진제공= 더 사우스

가수 남태현이 지난달 30일과 31일 일본에서 개최한 공연 ‘2019 SOUTH CLUB LIVE TOUR IN JAPAN – LIVE AGAIN -‘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다.

남태현은 30일 일본 오사카서 2회 공연을 펼친 후 다음날 도쿄에서 1회 공연을 펼쳤다. 약 90분 동안 ‘See you’‘I.D.S’‘I Got The Blues – Satisfaction’‘더러운 집’‘Hug Me’ 등 22곡을 들려줬다.

30일은 남태현이 자신의 회사 ‘더 사우스’를 세운지 2년이 되는 날이었다. 이에 공연에 참석한 한국과 일본의 팬들이 힘을 합쳐 슬로건 이벤트와 케이크 이벤트를 준비했다. 오사카 공연에서는 회사 설립을 기념해 ‘2렇게 성장한 너를 사랑해’라고 적힌 슬로건을 들었고 도쿄 공연에서는 ‘우리 사우스크LOVE’라고 적힌 슬로건을 들고 깜짝 이벤트를 펼쳤다.

남태현은 최근 KBS2 음악 프로그램 ‘입맞춤’에 출연하는 등 방송과 공연을 오가며 활발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