래퍼 재키와이, 고어텍스(박성진) 저격? “앨범 한장 없는 주제에”

[텐아시아=우빈 기자]

사진=재키와이 인스타그램 캡처

래퍼 재키와이가 고어텍스를 저격하는 듯한 글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재키와이는 지난 31일 자신의 SNS에 “유치원에 입대한다”는 글과 함께 유치원 시절의사진을 게재했다.

또한 재키와이는 전날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힙합이 유치하면 힙합 레이블은 왜 들어왔어? 지 이름으로 낸 앨범 한장 없는 주제에. 힙합도 너 싫대. Show us some respect”라는 글을 게재했다.

특정한 누군가를 언급하지 않았지만 앞서 고어텍스가 자신의 SNS 라이브 방송을 통해 “이제 힙합은 유치하다”는 발언을 한 다음날이기에, 고어텍스를 겨냥한 발언이 아니냐는 것이 의견이 대부분이다.

재키와이와 고어텍스는 각각 스윙스가 만든 레이블인 인디고뮤직과 저스트뮤직이 소속된 한 식구다.

재키와이는 2016년 데뷔 앨범 ‘EXPOSURE’, 2017년에 두 번째 앨범 ‘Neo EvE’를 발표했다.

고어텍스는 모델 박성진의 랩네임이다. 고어텍스는 2017년 블랙넛, 기리보이, 빌스택스, 천재노창, 스윙스와 함께 작업한 ‘음음’으로 본격적으로 힙합에 뛰어들었다. 지난해에는 블랙넛과 함께 실키보이즈를 결성했다. 특히지난해 블랙넛이 래퍼 키디비를 성적으로 모욕한 혐의로 출석한 공판에서 실키 보이즈 앨범을 홍보하는 티셔츠를 입고 나타나 대중의 비난을 받기도 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