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나은·건후에 광희까지…이건 꼭 봐야 해!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

박주호 축구선수의 자녀 나은과 건후가 방송인 광희와 다시 만난다. 31일 방송되는 KBS2 예능프로그램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서다.

앞선 방송에서 광희는 나은과 건후의 팬을 자처하며 울산에서 아이들과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당시 광희는 나은과 건후를 위해 다양한 물건을 챙겨와 놀아주는가 하면, 노래도 불러주고 찜질방도 가서 잊지 못할 추억을 만들었다. 나은이와 건후도 그런 광희에게 푹 빠져 남다른 호흡을 보여줬다. 이들이 이번엔 서울에서 재회했다.

사진에는 이번에도 버블건을 가져와 아이들과 놀아주는 광희의 모습이 담겨있다. 또 비눗방울을 만들며 보는 이들을 웃게 한다.

‘슈퍼맨이 돌아왔다’ 제작진은 “이날 나은·건후 남매는 광희와 키즈카페에 방문했다. 특히 생애 첫 키즈카페와 마주한 건후는 눈앞에 펼쳐진 놀이의 신세계에 입까지 벌리며 놀랐다. 하지만 건후가 금세 적응하며 체계적으로 놀이기구를 정복하는 모습을 보여 모두를 깜짝 놀라게 했다”고 귀띔했다.

광희는 열정적으로 키즈카페를 활보하는 건후를 따라다니며 놀아주다가 체력이 방전됐다고 한다. 다시 만난 이들이 이번엔 어떤 즐거운 추억을 만들지 관심이 쏠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