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이스트 민현, 선공개곡 ‘Universe’ 더 특별한 이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뉴이스트 민현. / 제공=플레디스 엔터테인먼트

그룹 뉴이스트가 ‘완전체’ 음반 발매에 앞서 오는 4월 3일 한층 더 짙어진 감성을 담아낸 민현의 솔로곡 ‘유니버스(Universe)’를 먼저 내놓는다.

민현은 지난 28일 콘셉트 예고 사진과 더불어 선공개곡 발매를 예고했다. 몽환적이고 신비로운 매력을 담은 사진으로 팬들의 기대를 한껏 높였다. 소속사 플레디스엔터테인먼트는 민현의 이번 솔로곡이 특별한 이유를 짚었다.

◆ 깊어진 감성으로 ‘작사’ 참여

그동안 특유의 감미로운 음색으로 팬들의 귀를 사로 잡아온 민현은 이번 ‘Universe’를 통해 기존에 보여주지 않았던 색다른 분위기를 뽐낼 예정이다.

‘Universe’의 작사에 직접 참여, 전체적인 완성도를 더욱 높였다고 한다. 민현은 다채로워진 음악적 색깔과 더욱 짙어진 감성을 바탕으로 더 성장한 모습으로 무대에 오른다.

◆ 선공개 곡부터 뉴이스트 ‘완전체’까지…3년 만이다

이번 신곡’Universe’는 뉴이스트 ‘완전체’ 음반의 선공개 곡으로 음악 팬들의 궁금증을 불러 일으켰다. 이와 더불어 민현이 뉴이스트로서 들려줄 이야기 역시 기대를 모은다.

선공개 곡 공개에 이어 2016년 다섯 번째 미니음반 ‘캔버스(CANVAS)’ 발매 이후 약 3년 만에 ‘완전체’ 음반을 예고한 뉴이스트. 발매 전부터 이를 기다려온 팬들의 높은 기대감을 모으며 이목을 집중시키고 있다.

지난 28일 공개된 민현의 콘셉트 사진에서도 유리관 속 영롱한 빛을 내는 다섯 개의 수정이 더욱 돋보였다.

◆ 뜨거운 ‘화제성’으로 또 한 번의 차트 석권

지난 15일 스페셜 디지털 싱글 ‘노래 제목’을 발매한 뉴이스트는 발매 직후 국내 온라인 음원 실시간 차트 1위에 올랐다. 강력한 ‘음원 강자’의 면모를 뽐내며 성공적인 귀환을 입증했다. 또한 국내외를 아우르는 인기 속 해외 아이튠즈 차트 총 12개국에서 정상을 차지, 25개국에서는 TOP10에 랭크되는 기록을 세웠다

화제성을 입증한 뉴이스트가 오는 4월 3일 민현의 선공개 곡으로는 어떤 기록 행진을 이어갈지 주목된다.

뉴이스트는 오는 4월 12일부터 14일까지 서울 방이동 올림픽체조경기장에서 단독 콘서트를 연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