만우절 첫 방송 ‘국민 여러분!’, 안방극장 강타할 특별한 커플 케미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국민 여러분!’ 스틸. /사진제공= 몬스터유니온, 원콘텐츠

KBS2 새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의 첫 방송이 이틀 앞으로 다가왔다. ‘국민 여러분!’은 얼떨결에 경찰과 결혼한 사기꾼이 원치 않는 사건에 휘말리고 국회의원에 출마하며 벌어지는 코믹 범죄극. ‘국민 여러분!’의 매력적인 캐릭터 케미를 짚어봤다.

◆ 최시원-이유영, 수상한 부부의 아찔한 로맨스

달콤하게 서로를 바라보는 눈빛이 사랑에 빠진 연인임을 알 수 있는 양정국(최시원)과 김미영(이유영). 그런데 이들 사이에는 서로에게 말할 수 없는 비밀이 있다. 불꽃이 튀었던 첫 만남에서 ‘사업하는 양정국’과 ‘그냥 회사 다니는 김미영’이라고 서로를 소개했지만, 실은 사기꾼과 경찰이라는 것. 단 한 번도 경찰에게 잡힌 적이 없는 베테랑 사기꾼 남편과 나쁜 놈들을 때려잡는 열혈 경찰인 부인. 소개만으로도 아찔한 긴장감을 자아내는 이 커플이 안방극장에 어떤 재미를 선사할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 최시원-김민정, 위험한 거래자들의 본 적 없는 사기극

베테랑 사기꾼 정국 앞에 등장한 미모의 사채업자 박후자(김민정). 어두운 창고 안에 마주 앉은 두 사람을 휘감은 위태로운 분위기가 시선을 끈다. 정국은 박후자의 아버지인 박상필(김종구)에게 과거 60억의 사기를 쳤다. “살고 싶으면 시키는 일을 하라”는 후자가 정국에게 요구한 것은 “너 국회의원이 돼라”는 것이었다. 대국민 사기극의 막을 올린 사기꾼과 사채업자의 위험한 케미에 시선이 집중된다.

◆ 최시원-태인호, 극과 극 라이벌의 쫄깃한 승부

‘국민 여러분!’의 마음을 사로잡기 위해 격돌할 양정국과 한상진(태인호)의 라이벌 매치는 안방극장의 기대감을 끌어올린다. 말로 사람을 속이는 것에서는 따라올 자가 없지만, 정치에 대해서는 아무것도 모르는 정국. 이와 달리 독일에서 정치 유학까지 마친 엘리트 상진. 살아온 환경도 이력도, 그리고 국회의원에 출마하게 되는 이유까지 공통점이라고는 하나 없는 극과 극의 두 남자가 펼칠 쫄깃한 한 판 승부에 귀추가 주목된다.

‘국민 여러분!’은 ‘뱀파이어 검사’ ‘나쁜 녀석들’ ‘38사기동대’ 등 장르물을 집필한 한정훈 작가가 KBS에서 처음 선보이는 작품. ‘저글러스’ ‘옥란면옥’의 김정현 PD와 의기투합해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국민 여러분!’은 오는 4월 1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