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악중심’ 투모로우바이투게더, 벚꽃처럼 싱그러운 에너지 ‘활짝’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MBC ‘음악중심’ 방송 화면 캡처

그룹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MBC ‘음악중심’에서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로 밝은 에너지를 자랑했다.

30일 방송된 ‘음악중심’에서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핑크와 화이트톤의 밝은 의상을 입고 무대에 등장했다. 신인다운 풋풋한 매력과 발랄한 안무로 환호를 이끌어냈다.

‘어느날 머리에서 뿔이 자랐다’은 트렌디한 신스 팝(Synth Pop) 장르로, 사춘기에 접어든 소년의 성장통을 ‘뿔’이라는 독특한 단어로 표현한 곡이다.

이날 ‘음악중심’에는 마마무, 모모랜드, 박봄, 다이아, 정세운, 스트레이 키즈, 펜타곤, KARD, 트레이, 투모로우바이투게더(TOMORROW X TOGETHER), VAV, 에버글로우, 공원소녀, 드림노트, 티버드 등이 출연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