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래 봐야 예쁘다”…‘호구의 전당’ 박성광母, 0표 굴욕 아들 대신 매력 어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호구의 전당’ 윤형빈(왼쪽부터), 감스트,유재필. /사진제공=MBC

MBC 신규 예능 ‘호구의 연애’의 웹용 스핀오프 ‘호구의 전당’에서 감스트, 윤형빈, 유재필이 0표를 받은 비운의 주인공 박성광의 모태 매력(?)을 알아보기 위해 박성광 어머니에게 전화를 걸었다.

‘호구의 연애’의 지난 여행에서 박성광은 여성회원의 이름을 잘못 외우는 실수부터 시작해 허벅지 씨름, 물 따귀 게임에서까지 굴욕적인 모습을 보여 모두의 안타까움을 자아냈다. ‘호구의 전당’ 멤버들은 방송 후기와 함께 성광의 0표 소식에 대한 질문을 건넸다. 박성광 어머니는 아들의 0표를 방송으로 보셨다며 즐거운 웃음으로 화답했다. 하지만 이내 “우리 성광이는 오래 봐야 예쁘지”라며 성광의 0표 충격을 잠재울 입담을 과시했다.

전화 연결이 된 박성광은 아픈 기억이 떠올랐는지 “지금 사람 놀리는 건가요?”라며 격앙된 감정을 감추지 못했다. 이어 “호구의 전당 회원에게 응원을 받을 줄은 꿈도 못 꿨다”며 허탈한 심경을 토로했다.

박성광이 여성 회원과 핑크빛 케미를 선보일 수 있을지 ‘호구의 연애’ 본 방송은 오는 31일 오후 9시 5분에 방송된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