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돌’ 장범준-조아-하다, 드로잉 카페 출격…예술혼 ‘활활’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드로잉 카페에 방문한 ‘슈돌’ 장범준 가족. /사진제공= KBS2 ‘슈돌’

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돌’) 장범준-조아-하다 가족이 드로잉 카페에 방문한다.

오는 31일 방송되는 ‘슈돌’ 271회는 ‘함께여서 눈부신 하루’라는 부제로 시청자를 찾아온다. 장범준-조아-하다는 남다른 예술혼을 발휘할 예정. 힘을 합쳐 그림을 완성하는 가족의 모습이 시청자에게 흐뭇한 미소를 선사할 전망이다.

공개된 사진 속 장범준은 미대 출신답게 거침없는 손놀림으로 벽에 그림을 그리고 있다. 아빠바라기 딸 조아는 그런 장범준을 보고 눈을 번쩍 뜨며 감탄하고 있다. 아빠 장범준을 따라 야무지게 그림을 그리는 하다의 모습도 눈길을 끈다.

이날 장범준-조아-하다 가족은 잊지 못할 추억 만들기에 돌입했다. 벽에 그림을 그릴 수 있는 특별한 카페에 방문한 것. 미대아빠 장범준이 밑그림을, 조아-하다 남매는 채색을 맡아 그림을 그리기 시작했다. 조아-하다는 아빠 장범준에게 물려받은 예술 감각을 뽐내며 그림 그리기에 푹 빠졌다.

뿐만 아니라 이곳에서 하다는 한 예쁜 친구를 사귀게 됐다. 심쿵미소를 발사하며 친구에게 무한애정을 표현하는 하다의 모습은 얼마나 사랑스러울지, 장범준-조아-하다 표 작품은 잘 완성될 수 있을지 궁금하다.

장범준-조아-하다 가족의 예술혼이 활활 불타는 하루는 오는 31일 오후 6시 1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