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BS 8뉴스’ 유명 아이돌 성폭행 혐의 피소…”강압적” vs “합의된 관계”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사진=SBS 8뉴스 캡처

아이돌그룹 멤버가 성폭행 혐의로 고소당했다. 이 가수는 성관계 사실은 맞지만 강압은 없었다고 혐의를 부인했다.

지난 29일 방송된 ‘SBS 8뉴스’에서는 지난 25일 경찰에 유명 아이돌그룹 가수 A씨가 성폭행당했다는 고소장이 접수됐다고 보도했다. 고소인은 자신이 일하던 바에서 A씨와 만나 알고 지내던 여성 B씨다.

B씨는 2010년 5월, 술을 마시고 일산에 있는 자신의 집으로 찾아온 A씨에게 성폭행을 당했다고 주장했다. B씨는 “재워주겠다고 하더라. 그래서 그 상태로 그냥 누웠는데 순식간에…”라고 말했다. 또한 두 차례 거부 의사를 밝혔으나 소용이 없었다고 밝혔다. B씨는 “수치심이 들었고 인간적인 존중은 하나도 없었다”고 말했다. A씨에게 연락하자 ‘처음으로 돌아가자’는 말뿐이었다고 털어놓았다.

A씨 소속사 측은 “당시 A씨가 B씨와 성관계를 맺은 것은 맞지만, 합의 하에 이뤄진 것이고 강압은 없었다”고 밝혔다. A씨는 현재 해외 공연 중으로, 귀국하는 대로 경찰 조사에 임할 예정이다. 경찰은 고소인과의 대질실문도 검토하고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