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여자)아이들, 정열적인 레드X블랙으로 ‘시선 집중’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진=KBS2 ‘뮤직뱅크’ 방송화면 캡처

(여자)아이들이 KBS2 ‘뮤직뱅크’에서 강렬한 무대를 선사했다.

29일 방송된 ‘뮤직뱅크’에서 (여자)아이들은 ‘Senorita(세뇨리타)로 무대를 꾸몄다. 붉은색과 검정색 의상을 입고 등장한 (여자)아이들은 화려한 안무와 파워풀한 랩으로 객석의 환호를 자아냈다.

‘Senorita’는 (여자)아이들 미니 2집 ‘I made’의 타이틀곡이다. ‘LATATA(라타타)’와 ‘한(一)’에 이어 리더 소연이 작사·작곡한 곡으로 중독성있는 후렴구와 멜로디가 인상적이다.

이날 ‘뮤직뱅크’에는 원팀(1TEAM), 아르곤, 에버글로우(EVERGLOW), JBJ95, 카드, 스트레이 키즈(Stray Kids), 공원소녀, 다이아, 드림노트, 마마무, 모모랜드, 백퍼센트, 세븐어클락, 정세운, 트레이, 티버드, 펜타곤 등이 출연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