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찬욱 감독 ‘리틀 드러머 걸’, 오늘(29일) 채널A 방송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리틀 드러머 걸’/사진제공=채널A

박찬욱 감독의 첫 TV 드라마 채널A ‘리틀 드러머 걸’이 오늘(29일) 안방극장을 찾는다.

‘리틀 드러머 걸’은 1979년, 이스라엘 정보국의 비밀 작전에 연루되어 스파이가 된 무명 배우 찰리(플로렌스 퓨 분)와 그를 둘러싼 비밀 요원들의 이야기를 그린 첩보 스릴러다.

영국 첩보 소설의 거장 존 르 카레의 동명 소설에 기반한 이야기로 박찬욱 감독에 의해 드라마로 재탄생됐다.

박찬욱 감독은 지난해 영국 BBC와 미국 AMC를 통해 ‘리틀 드러머 걸’을 선보이며 다시 한번 연출력을 인정받았다. 이번에 국내에 공개되는 ‘리틀 드러머 걸’은 박 감독의 연출 의도를 담아낸 감독판이다.

채널A는 감독판을 방송 심의 기준에 따라 일부 편집한 국내 방송 버전으로 단독 방영한다.

이날 오후 11시 공개되는 첫 번째 에피소드는 영국의 젊은 여성 배우 찰리가 친구들과 함께 떠난 여행지에서 낯선 남자 베커(알렉산더 스카스가드)를 만나게 되면서 거대한 국제 첩보 작전에 휘말리게 되는 이야기를 담는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