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인호, 첫 주연작 ‘국민 여러분’ “새로운 연기할 수 있을 것 같아 기대 중”

[텐아시아=우빈 기자]

‘국민 여러분!’으로 첫 주연을 맡은 배우 태인호 / 사진제공=에이스팩토리

배우 태인호가 첫 주연작 KBS2 새 월화드라마  ‘국민 여러분!’에서 청렴한 정치가로 변신한다.

오는 4월 1일 첫 방송되는 ‘국민 여러분!’은 얼떨결에 경찰과 결혼한 사기꾼이 원치 않는 사건에 휘말리고 국회의원에 출마하며 벌어지는 코믹 범죄 드라마. 배우 최시원, 이유영, 김민정, 태인호가 주인공으로 나선다.

‘국민 여러분!’으로 드라마 첫 주연을 맡은 태인호는 정치계에 갓 입문한 정치 신인 한상진을 연기한다. 한상진은 소탈해 보이지만 독일에서 정치 유학을 하고 온 엘리트이며, 굳은 정치적 신념과 패기, 위트까지 지닌 국회의원 후보다. 극 중 최시원(양정국 역)과 치열한 경쟁을 펼치며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할 예정이다.

태인호는 “지금까지 해보지 못했던 느낌의 캐릭터여서 마음에 와닿았고, 확고한 목적을 가진 한상진에게 매력을 느꼈다. 다양한 감정 변화를 드러내며 새로운 연기를 할 수 있을 것 같아 기대된다”고 설명했다. 또한 한상진이 허례허식이 없고 국민들을 위한 정치를 꿈꾸는 인물인 만큼, 태인호는 이러한 소탈한 매력을 살려내기 위해 스타일링과 말투, 제스처에 일상적인 느낌을 가미하는 등 꼼꼼하게 연구하며 준비하고 있다고 전했다.

태인호는 그간 ‘미생’, ‘태양의 후예’, ‘굿와이프’, ‘낭만닥터 김사부’, ‘라이프’, 영화 ‘명당’, ‘고산자, 대동여지도’ 등 다수의 작품에서 선악을 넘나드는 캐릭터들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존재감을 드러내 왔다. 장르를 불문하고 탄탄한 연기내공을 보여준 태인호가 첫 주연작 ‘국민 여러분!’에서는 어떤 색다른 매력을 선보일지 기대가 된다.

‘국민 여러분!’은 4월 1일 밤 10시 첫 방송된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