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예가중계’ 염정아 “데뷔 29년 차, 연기력 논란 없었다”

[텐아시아=우빈 기자]

‘연예가중계’ 염정아 / 사진제공=KBS

배우 염정아가 연기력 논란을 고백했다.

29일 방송되는 KBS2 ‘연예가중계’의 게릴라 데이트 코너에는 염정아와 함께 한다.

염정아와 게릴라 데이트 당시 그를 보기 위해 몰려든 팬들로 홍대 거리가 마비될 정도였다.

생애 첫 게릴라 데이트를 하게 된 그는 어린 팬들의 뜨거운 반응에 연신 미소를 참지 못했다는 후문이다.

이어진 실내 인터뷰에서는 염정아의 인생 작품과 캐릭터에 대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했다. 올해로 데뷔 29년차인 염정아는 연기력 논란은 없었냐는 질문에 “없었다. 잘한다는 논란은 있었다”라고 고백해 웃음을 유발했다.

또한 김태진 리포터가 직접 밝힌 염정아 미담도 공개될 예정이라고 해 이목을 집중시킨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