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제시, 윤미래-타이거JK와의 특별한 인연 공개…‘쎈 언니’의 여린 면모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윤미래-타이거JK 부부를 만난 제시. /사진제공=MBC ‘나 혼자 산다’

MBC ‘나 혼자 산다’에서 제시가 윤미래-타이거JK 부부를 만난다.

29일 방송될 ‘나 혼자 산다’에서는 제시가 자신의 멘토 윤미래-타이거JK 부부와 함께 훈훈한 시간을 보내며 안방극장에도 힐링타임을 선사할 예정이다.

대세 여성 래퍼로 많은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제시와 한국 힙합계의 어머니-아버지로 불리는 윤미래-타이거JK 부부의 만남에 많은 힙합 팬들의 시선이 집중된다. 이들에게는 어떤 인연이 숨어 있을지 시청자들의 궁금증을 자극한다.

윤미래-타이거JK 부부의 작업실을 찾은 제시는 오랜만에 만나는 두 사람에게 반가움을 감추지 못한다. 뿐만 아니라 제시의 등장에 두 사람 역시 포근하게 그녀를 반기며 마치 오랜 가족 같은 분위기를 뽐내 남다른 끈끈함을 자랑했다.

세 사람은 근황 토크부터 첫 만남 비하인드 스토리까지 못다한 이야기를 나누며 유쾌한 시간을 가졌다. 서로에 대한 응원과 애정을 아끼지 않았고, 윤미래는 제시를 친동생처럼 아끼는 따듯한 마음을 보여줬다. 특히 쎈 언니라는 이미지 뒤에 감춰져 있었던 제시의 여린 면모, 진정성 있는 마음까지 엿볼 수 있다.

안기고 싶은 걸크러쉬 언니에서 안아주고 싶은 여린 언니로 변신한 제시의 이야기는 29일 오후 11시 1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