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환, 오는 4월 18일 새 음반 ‘안녕, 나의 우주’ 발표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정승환 새 음반 ‘안녕, 나의 우주’ 재킷. / 제공=안테나

가수 정승환이 오는 4월 새 음반으로 팬들 곁을 찾는다. 지난해 2월 발매한 첫 번째 정규 음반 ‘그리고 봄’ 이후 1년 2개월 만이다.

정승환은 29일 오는 4월 18일에 발매하는 두 번째 미니음반 ‘안녕, 나의 우주’의 공식 프로모션 페이지를 열었다.

소속사 안테나는 29일부터 4월 18일 오후 6시까지, 이 홈페이지를 통해 정승환의 새 음반 단서를 공개할 예정이다.

정승환은 이번 ‘안녕, 나의 우주’에 타이틀곡과 자작곡을 포함해 7곡을 채웠다. 애틋한 감성과 가창력을 뽐냈다고 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