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혁권, 20살 연하 조수향과 열애설…소속사 측 “확인 중”

[텐아시아=우빈 기자]

 

배우 박혁권(왼쪽), 조수향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 사진=텐아시아DB

배우 박혁권과 조수향이 열애설에 휩싸였다.

박혁권 소속사 미스틱스토리는 29일 텐아시아에 “두 사람의 열애설을 확인 중이다. 확인 후 입장을 밝히겠다”고 말했다.

보도에 따르면 두 사람은 지인들에게 교제 중인 사실을 자연스럽게 얘기했다고 알려졌다.

박혁권은 1971년생, 조수향은 1991년생으로 20살의 나이 차이가 있지만 연기라는 공통분모를 통해 자연스럽게 연인으로 발전한 것으로 전해졌다.

박혁권은 MBC ‘하얀거탑’ JTBC ‘세계의 끝’ JTBC ‘아내의 자격’ JTBC ‘밀회’등에 출연했다. 특히 SBS ‘육룡이 나르샤’에서 길태미 역을 맡으며 극찬받았다.

조수향은 ‘검은 사제들’ ‘들꽃’ ‘눈길’ ‘소공녀’ 등 여러 영화에 출연했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