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케치북’ 다이아, 신곡 ‘우와’ 안무 연습 중 눈물 흘린 사연은?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유희열의 스케치북’ 걸그룹 다이아 / 사진제공=KBS2

KBS2 ‘유희열의 스케치북’에 걸그룹 다이아가 출연한다.

지난 22일 진행된 ‘유희열의 스케치북’ 녹화에는 강한 생명력과 존재감을 드러내며 일명 가요계 ‘좀비’들로 활약 중인 출연자들이 한자리에 모였다.

그 중 다이아몬드보다 아름다운 ‘빛나는 좀비’로 출연한 다이아는 데뷔 때부터 지금까지 매번 다른 콘셉트으로 눈길을 끌고 있다. 다이아는 “‘깨발랄’ 콘셉트부터 ‘청순’ ‘마법사’ ‘큐티큐티’ ‘큐티섹시’ 등 안 해본 콘셉트가 없다”고 밝히며 곡에 맞게 자판기처럼 바뀌는 표정과 안무를 즉석에서 선보여 콘셉트 장인의 면모를 뽐냈다.

최근 새 앨범 ‘NEWTRO(뉴트로)’를 발표한 다이아는 신사동호랭이와 함께 작업한 타이틀곡 ‘우와’에 대해 “처음으로 도전해보는 걸크러시 콘셉트”라며 “역대급 안무로 연습을 하다 눈물을 터뜨리기도 했다”고 밝혀 놀라움을 안겼다. 이어 “앞으로도 다양한 콘셉트의 곡을 많이 소화해내는 팀이 될 것”이라고 자신 있게 말한 뒤 신곡 ‘우와’ 무대를 선보였다.

다이아를 비롯해 장범준, 바이브, 폴킴&윤석철이 출연한 ‘유희열의 스케치북’은 오는 29일 오후 11시 20분에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