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담비’ 지병수 할아버지, 오는 29일 ‘연예가중계’서 손담비 만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지병수 할아버지. / KBS1 ‘전국노래자랑’ 방송화면.

KBS1 ‘전국노래자랑’에서 가수 손담비의 노래 ‘미쳤어’를 맛깔스럽게 불러 화제를 모은 지병수 할아버지가 손담비와 한 무대에 오를 예정이다.

28일 KBS에 따르면 지병수 할아버지는 오는 29일 오후 8시 55분 생방송되는 KBS2 ‘연예가중계’에 출연해 손담비와 ‘미쳤어’를 부른다. 앞서 한 인터뷰에서 “손담비와의 듀엣이 소원”이라고 밝힌 지병수 할아버지의 바람이 이뤄졌다.

지병수 할아버지는 지난 24일 ‘전국노래자랑’의 서울 종로구 편에 출연해 ‘미쳤어’를 열창했다. 여유 넘치는 모습으로 노래는 물론, 춤까지 추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자신만의 분위기로 노래를 재해석해 관객들의 환호를 얻었고, 인기상을 거머쥐었다.

이후 지병수 할아버지는 한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에 올랐고, 해당 영상은 온라인에서 큰 화제를 모았다. 지병수 할아버지를 향한 광고계 러브콜도 이어지고 있다.

방송을 본 손담비 역시 자신의 SNS에 ‘감사하다’는 메시지와 지병수 할아버지를 따라하는 영상을 올리며 호응을 얻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