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끼줍쇼’ 오윤아 “쉴 때는 아이와 함께”…’워킹맘’ 고충 나눴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한끼줍쇼’ 방송 화면 캡처 / 사진제공=JTBC

JTBC 예능 ‘한끼줍쇼’에 배우 오윤아가 ‘워킹맘’의 고충을 털어놨다.

지난 27일 방송된 ‘한끼줍쇼’에서는 배우 오윤아와 이휘향이 밥동무로 출연해 광주시 오포읍에서 한 끼에 도전했다.

오윤아는 MC 이경규와 ‘오이팀'(오윤아·이경규)을 이뤄 초인종을 눌렀지만 여러 번의 실패로 ‘꽝손’에 등극했고 많은 시도 끝에 성공했다.

그는 함께 한 끼 식사를 하는 가정에서 ‘워킹맘’ 고충을 나눴다. 오윤아는 “혼자서 쉬는 게 마음이 불편하다”며 “쉴 때는 아이와 함께 하는 것이 더 마음 편하다”고 육아에 대한 마음을 이야기해 공감을 이끌어냈다. 이어 “직접 요리해 먹는 걸 좋아한다. 아들을 위해 유기농 재료를 사용한 음식을 많이 한다”고 밝혀 자식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한끼줍쇼’는 매주 수요일 오후 11시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