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승형, “피에스타 출신 재이가 먼저 키스신 접근”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고승형. 사진제공=STX라이언하트

가수 고승형이 “키스신 때 내가 너무 긴장을 해서 피에스타 출신의 재이 씨가 먼저 다가와줬다”고 밝혔다.

28일 오전 서울 서교동 우주정거장에서 열린 고승형의 데뷔 앨범 ‘할 게 없어’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고승형은 음원 발매와 함께 5부작 웹드라마 ‘이별증후군’을 공개한다. ‘이별증후군’에는 고승형이 직접 연기로 참여했고, 상대역은 그룹 피에스타 출신 재이가 맡았다.

고승형은 “웹드라마에 키스신이 있었다. 원래는 내가 재이 씨한테 다가가서 뽀뽀를 해야하는데 얼굴이 너무 빨개지고 귀도 빨개졌다”며 “재이 씨가 대신 하는 장면으로 바뀌었다”고 밝혔다. 이어 “나한테는 손이 너무 떨릴만큼 긴장을 많이 했던 장면이라 기억에 많이 남는다”고 덧붙였다.

고승형의 ‘할 게 없어’와 ‘이별증후군’은 이날 정오에 공개된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