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경실 아들’ 손보승, OCN ‘구해줘2’ 출연

[텐아시아=우빈 기자]

OCN ‘구해줘2’에 출연하는 배우 손보승. / 사진제공=MADA엔터테인먼트

배우 손보승이 OCN ‘구해줘2’에 출연한다.

손보승 소속사 MADA엔터테인먼트는 28일 “손보승이 ‘구해줘2’에서 식탐이 많은 발달 장애인 정성호 역을 맡았다”고 밝혔다.

OCN 새 수목오리지널 ‘구해줘2’는 연상호 감독의 애니메이션 ‘사이비를 원작으로 한 작품으로 궁지에 몰린 마을을 구원한 헛된 믿음그 믿음에 대적하는 ‘꼴통’의 나 홀로 구원기를 담은 드라마다.

손보승이 맡은 정성호는 유일하게 자신을 인간적으로 대해주는 성목사(김영민 분)를 믿고 따르며 그를 위해 무슨 일이든지 할 수 있는 캐릭터로 극의 몰입도를 더하며 남다른 존재감을 뽐낼 예정이다.

손보승은 MBC 주말드라마 아버님 제가 모실게요를 통해 안정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눈도장을 찍었다또한 내달 3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영화 생일에도 출연하며 스크린 데뷔를 앞두고 있다이에 ‘구해줘2’를 통해 한층 성장한 연기력으로 손보승만의 캐릭터를 완성해낼 것으로 보여져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구해줘2’는 오는 5월 첫 방송 될 예정이다.

우빈 기자 bin0604@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