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지이 미나, 日 드라마 ‘쥰이치’로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공식 초청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후지이 미나. / 제공=오엔기획

배우 후지이 미나가 일본 드라마 ‘쥰이치’로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에 나선다.

28일 소속사 오엔기획(O.N WORLDWIDE) 관계자는 “후지이 미나가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에 공식 초청됐다. ‘쥰이치’에 출연하는 여주인공 중 유일하게 초청된 만큼 소명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후지이 미나가 여주인공으로 출연하는 ‘쥰이치’는 미스터리한 청년 쥰이치가 독특한 연애 사고방식으로 다양한 연령대의 여성들과 연애하는 스토리를 그린 작품이다. 올 하반기 방송된다.

특히 이 작품은 일본 최고의 문학상인 나오키상을 수상한 이노우에 아레노 작가의 소설을 원작으로 하며, 2018년 칸 황금종려상을 수상한 코레에다 히로카즈 사단(붐부크기획)이 제작에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소설 ‘쥰이치’는 시마세 연애문학상도 수상했다.

또 ‘쥰이치’는 이노우에 아레노의 원작 중 처음으로 드라마화된 것은 물론 일본 드라마로서 칸 국제 시리즈 페스티벌 첫 정식 출품이기에 큰 관심과 기대감까지 모으고 있다.

후지이 미나는 최근 글로벌 엔터테인먼트이자 에이전트 그룹 오엔기획(O.N WORLDWIDE)과 전속 계약을 체결, 활발한 한국 활동을 예고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