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현, 영화 ‘죽지 않는 인간들의 밤’ 주인공 낙점…4月 첫 촬영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겸 배우 이정현. / 제공=바나나컬쳐엔터테인먼트

배우 이정현이 주인공을 맡은 영화 ‘죽지 않는 인간들의 밤’이 오는 4월 첫 촬영을 시작한다.

‘죽지 않는 인간들의 밤’은 영화 ‘시실리 2km’를 연출한 신정원 감독의 신작이다. 모든 것이 완벽한 남편과 결혼한 아내 소희가 지치지 않는 체력을 갖고 있는 남편의 비밀을 파헤치다가 정체가 탄로 날 남편에게 죽임을 당할 위기에 처하자, 동창 친구들과 힘을 합쳐 남편을 죽이려 하면서 벌어지는 일을 그린다. 장르는 SF 코믹 스릴러이다.

이정현은 극중 주인공 소희 역을 맡아 열연을 펼칠 예정이다. 남편 역은 배우 김성오가 캐스팅됐고, 동창 친구 역은 배우 이미도가 연기한다. 흥신소 소장 역은 가수 겸 배우 양동근이 발탁됐다. 이들이 뭉쳐 어떤 시너지를 낼지 관심이 쏠린다.

‘죽지 않는 인간들의 밤’은 올 하반기 개봉 예정이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