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우, “제현이는 웃을 때 예뻐요…특히 보조개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원팀,진우,쇼케이스

그룹 원팀의 진우. 이승현 기자 lsh87@

그룹 원팀의 진우가 멤버 제현의 매력에 대해 “웃을 때 예쁜 것 같다”고 말했다.

27일 오후 서울 방이동 K아트홀에서 열린 원팀의 데뷔 앨범 ‘HELLO!(이하 ‘헬로’)’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헬로’의 타이틀곡은 ‘습관적 VIBE’다.

이날 원팀은 서로의 장점에 대해 이야기해보는 시간을 가졌다. 진우는 “제현이가 보조개가 들어가는 게 예쁘다”고 했다. 쇼케이스의 MC가 제현의 눈웃음도 언급하자, 진우는 “눈웃음은 저도 있다”며 웃기도 했다.

제현은 정훈의 매력을 이야기했다. 제현은 “정훈이가 창원에서 올라와서 아직 사투리 억양이 있다. ‘서울 올라왔으니 사투리 안 쓸게요’라고 사투리로 말했다”고 해 웃음을 안겼다.

다른 멤버들도 서로를 칭찬했다. BC는 “루빈은 부드러움과 약간의 섹시함이 있는 것 같다”고 밝혔다. 루빈은 “진우는 노래를 배우고 싶다는 마음이 강해서 인터넷을통해 닮고 싶어하는 아티스트를 정한 다음에 그 느낌이 나올 때까지 연습을 많이 한다. 자신을 보완하기 위해 노력을 많이 기울인다”고 했다.

‘헬로’는 이날 오후 6시부터 감상 가능하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