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예슬, SNS에 의미심장 글→댓글 차단…소속사 “별일 없다”

[텐아시아=노규민 기자]

한예슬 인스타그램

배우 한예슬이 의미심장한 글을 남겨 관심이 집중됐다.

한예슬은 27일 새벽 자신의 SNS에 “고스란히 다 느끼자. 지독한 이 외로움. 지독한 이 고독. 지독한 이 상처. 지독한 이 분노. 지독한 이 패배감. 지독한 이 좌절감. 마주하기 힘든 내 못난 모습들”이라는 글을 게재하고 댓글을 차단했다.

이에 한예슬 소속사 관계자는 “별 일은 없다. 열심히 드라마 촬영중이다”라고 밝혔다.

한예슬은 현재 SBS 수목드라마 ‘빅이슈’에서 지수현 역할로 열연하고 있다.

노규민 기자 pressgm@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