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이 믿었던 페이크’ 김지훈, 시사 MC 컴백 “부담만큼 큰 사명감”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김지훈/사진제공=빅픽처엔터테인먼트

배우 김지훈이 MBC ‘당신이 믿었던 페이크’(이하 ‘페이크’)를 통해 시사 프로그램 진행자 ‘서처K’로 돌아온다.

‘페이크’는 지난해 11월 파일럿 프로그램으로 방송된 뒤 호평 받았다. 김지훈은 프로그램 진행자인 서처K를 맡아 최근 사회적으로 큰 문제가 되고 있는 ‘가짜 뉴스’에 대해 진단해 눈길을 끌었다. 호평 속에 정규 편성된 ‘페이크’는 오는 4월과 6월 매주 1회씩 방송되며 시즌제로 시청자와 만날 예정이다.

‘서처K’라는 이름으로 프로그램 내에서 시청자와 함께 가짜 뉴스를 추적할 배우 김지훈은 “시사 프로그램 진행자라는 자리에 대해 부담감만큼 큰 사명감을 갖고 있다”며 “시청자들이 일상에서 뉴스와 기사들을 접할 때, 거짓과 진실을 잘 가려내 올바른 가치판단을 할 수 있게 도움을 주는 ‘내비게이션’ 같은 프로그램으로 자리잡았으면 한다”고 밝혔다. 

‘페이크’는 내달 8일 방송을 시작으로 내달 29일까지 4주 간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연속 방송된다. 6주 후인 오는 6월 17일부터 7월 8일까지 4주 간 월요일 오후 11시 10분에 다시 시청자들을 찾아간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