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살림남2’ 김승현, 생일맞이 게릴라 팬미팅…가족들 열혈 홍보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살림남2’ 김승현 게릴라 팬미팅. /사진제공=KBS2 ‘살림남2’

KBS2 ‘살림하는 남자들 시즌2’(이하 ‘살림남2’)에서 김승현이 세기말 향수 가득한 ’게릴라 팬미팅‘에 도전한다.

27일 방송되는 ‘살림남2’에서는 김승현의 39번째 생일맞이 게릴라 팬미팅 현장이 공개된다.

최근 ‘제2의 전성기’를 누리고 있는 김승현과 가족들은 생일을 의미 있게 보내기 위해 특별한 시간을 준비했다. 20년 만에 팬미팅을 열어 팬들과 소통하기로 한 것.

김승현은 과거 유행했던 ‘게릴라 홍보’ 방식으로 팬미팅을 열기로 결정하고, 절친한 형이자 게릴라 콘서트 경험자인 신화 김동완에게 길거리 홍보 꿀팁을 전수받았다. 또한 개그맨 변기수를 MC로 섭외하고 만반의 준비를 마쳤다.

동생 김승환도 형의 팬미팅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김승현의 사진이 크게 박힌 전단지 8000장과 입간판, 업소용 풍선인형까지 모두 동원했다.

주어진 시간은 단 두 시간. 변기수와 가족들은 아버지의 트럭을 타고 길거리 홍보에 돌입했다. 이들은 시장과 번화가를 돌며 열혈 홍보를 벌였다. 마치 선거 유세하듯이 띠를 두른 채 확성기를 들고 있는 김승현과 아버지, MC 변기수의 모습이 웃음을 유발한다.

게릴라 팬미팅 시간이 다가왔고 헤드폰과 안대를 쓴 채 들어온 김승현은 긴장을 감추지 못했다. 이를 지켜보는 아버지의 흐뭇한 미소와는 달리 어머니는 사뭇 심각한 표정을 짓고 있다. 과연 김승현이 목표 인원을 넘겼는지에 대한 궁금증이 모아진다.

김승현과 함께하는 세기말 추억소환 게릴라 팬미팅의 결과는 27일 오후 8시 55분 확인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