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 배우 박수찬, 네오스엔터와 전속계약 체결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박수찬. / 제공=네오스엔터테인먼트

신인 배우 박수찬이 네오스엔터와 전속계약을 맺고 새로운 도약을 준비한다.

네오스엔터테인먼트는 27일 “가능성을 가진 박수찬과 최근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성실함과 넘치는 끼를 가진 박수찬이 자신의 잠재력을 펼칠 수 있도록 앞으로의 활동에 전폭 지원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네오스엔터테인먼트에는 배우 류혜린 김민규 최우혁 등이 소속돼 있다.

박수찬은 연극 무대에 오르며 쌓은 안정적인 연기력으로 주목받았다. 그동안 ‘아 유 크레이지’ ‘달링’ ‘사랑을 이루어 드립니다’ ‘7년동안 하지 못한 말’ 등 여러 연극에 출연했다. 최근에는 ‘서든어택’ 광고에서 가수 청하와 호흡을 맞추며 이목을 끌었다.

박수찬은 “가능성을 보고 믿어준 네오스엔터테인먼트와 함께 하게 돼 매우 기쁘다. 앞으로 더 열심히 배우고 노력하는 배우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