블락비 바스타즈, 신곡 ‘Help Me’ 뮤비 예고로 전한 공허한 감성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그룹 블락비 바스타즈. / 제공=세븐시즌스

블락비 바스타즈(피오·유권·비범)가 지난 26일 오후 공식 SNS에 세 번째 미니음반 ‘아임 어 매스(I’m a mess.)’의 타이틀곡 ‘헬프 미(Help Me)’ 뮤직비디오 예고 영상을 공개했다.

영상에는 정장을 차려입고 각자 다른 장소에 있는 블락비 바스타즈의 모습이 담겨있다. 피오와 유권, 비범은 공허함과 쓸쓸함을 표현해 뮤직비디오에 대한 기대를 높였다. 잔잔하게 흐르는 ‘Help Me’는 세 사람의 감성을 더욱 극대화했다.

‘Help Me’는 재즈풍의 곡으로, 노랫말에는 밤거리에 혼자 남겨진 쓸쓸한 마음을 녹였다.

블락비 바스타즈 멤버 모두 작사·작곡은 물론 뮤직비디오 연출에도 참여했다. 이번 새 음반으로 다양한 음악 색깔과 능력을 뽐낼 계획이다. 오는 28일 오후 6시 공개한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