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으라차차 와이키키2’ 이이경, 다시 시작된 파란만장 배역 사수기…주상욱과 신경전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JTBC ‘으라차차 와이키키2’. / 제공=씨제스 엔터테인먼트, 드라마하우스

배우 이이경의 배역 사수기가 펼쳐진다.

JTBC 월화드라마 ‘으라차차 와이키키2′(극본 김기호·송지은·송미소·서동범, 연출 이창민) 제작진은 26일 극중 이준기 역의 이이경과 톱스타 강민으로 특별 출연하는 주상욱의 촬영 현장을 담은 사진을 공개했다.

하루도 바람 잘 날 없는 단역배우 이준기와 강민은 사극 촬영장에서 만나 호흡을 맞춘다. 이이경은 자객의 모습으로 변신했지만, 어딘지 모르게 창백하고 애처로운 준기의 표정이 금방이라도 무슨 일이 벌어질 듯하다.

또 다른 사진에는 강민과 촬영을 앞둔 준기가 진땀을 흘리며 다리를 꼬는 모습이 포착됐다. 힘겨운 상황에서도 어렵게 맡은 배역을 놓칠 수 없어 어떻게든 버티려는 준기의 표정이 웃음을 유발한다. 초조한 준기와 여유 넘치는 강민, 두 사람이 어떤 시너지를 낼지 기대가 모아진다.

‘으라차차 와이키키2’ 제작진은 “꿈을 위해서라면 물불 가리지 않고 온몸 던지는 이준기의 분투가 극한의 웃음을 선사할 것이다. 이번 시즌에도 대체 불가한 이이경의 활약을 기대해 달라”며 “특별 출연하는 주상욱과의 웃음 시너지도 많은 관심 부탁한다”고 말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