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암타임즈’, 미세먼지 해결 가능할까?…경유세 인상 찬반토론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제공=tvN ‘상암타임즈’

경유세 인상을 두고 찬반 토론을 벌인다. 26일 오후 11시 방송되는 tvN 시사·교양프로그램 ‘상암타임즈’에서다. 미세먼지에 대해 공유하고 이야기를 나눈다.

미세먼지가 최근 사회 문제로 떠오르는 가운데 미세먼지를 줄이기 위한 방법 중 하나로 ‘경유세 인상 주장’이 나왔다. 이에 출연자들은 목소리를 높여가며 미세먼지 해결에 관한 다양한 방안을 내놓는다. 이봉규는 ‘미세먼지의 원인이 중국이다’라는 의견에 대한 살아있는 목소리를 듣기 위해 현장으로 나섰다고 한다. 한국에 거주하고 있는 중국인들에게 직접 현장 인터뷰를 자처한 것이다.

이날 방송에서는 한국 실업자 현황도 들여다볼 예정이다. ‘상암타임즈’ 출연자들은 실업난에서도 취업과 실직을 반복하는 현상이 빈번하게 일어나는 점을 지적한다. 현재 정부는 자발적 퇴사자에게도 실업급여를 지급해야 한다는 의견을 내놓은 가운데 이와 관련된 찬반 논쟁이 불거진다.

‘상암타임즈’ 제작진은 “황제성과 지투는 청춘들 사이에 빈번한 사직의 속 사정을 직접 듣기 위해 종로에 다방을 차린다”며 “이날 다방에는 많은 퇴사자 또는 퇴사 예정자들이 방문해 고민을 털어놓으며 직접 겪은 근무 환경에 대해 얘기했다”고 귀띔했다. 이들이 말한 진짜 퇴사 이유와 ‘사회 초년생’ 타이틀을 단 청춘들의 어려움은 방송을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