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훈, 배진영·윤지성·하성운에게 응원 받아 “화환 고맙다”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가수 박지훈이 26일 오후 서울 홍지동 상명아트센터에서 열린 첫 번째 미니앨범 ‘어 클락(O’CLOCK)’ 쇼케이스에 참석해 그룹 워너원 멤버들로부터 받은 응원에 대해 말했다. 조준원 기자 wizard333@

가수 박지훈이 “워녀원의 지성이 형, 진영이 형, 성운이 형에게 응원을 받았다”고 밝혔다.

26일 오후 서울 홍지동 상명대학교 상명아트센터 계당홀에서 열린 박지훈의 첫 미니 앨범 ‘O’CLOCK(이하 ‘어클락’)’ 발매 기념 쇼케이스에서였다. ‘어클락’의 타이틀곡은 ‘L.O.V.E’다.

박지훈은 세 멤버들로부터 각기 다른 방식의 응원을 받았다고 한다. 배진영은 쇼케이스 현장에 축하 화환을 보냈다. 박지훈은 “진영이 형의 화환 잘 봤다. 고맙다”고 말했다.

이어 “지성이 형은 ‘너가 솔로 앨범 낸다는 소식 들었다. 응원하고 있으니 앨범 나오면 스트리밍 열심히 하겠다’는 메시지를 보냈다”며  “감사하다. 형의 뮤지컬에 간간히 찾아뵙겠다”고 했다.

하성운은 편지처럼 장문의 메시지로 박지훈의 솔로 데뷔를 축하했다고 한다. 박지훈은 “최근에 내 생일이었는데 성운이 형이 축하를 해주면서 ‘앨범 준비하는 것 힘들지 않냐. 힘내라’라고 말하며 편지 식으로 얘기를 해줬다”고 덧붙였다.

‘어클락’은 이날 오후 6시에 국내 각종 음원사이트에서 감상할 수 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