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P 측 “수지와 전속계약 만료…앞날을 진심으로 응원한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배우 수지. / 수지=SNS

배우 수지가 JYP엔터테인먼트(이하 JYP)를 떠난다.

JYP는 26일 “오는 31일을 끝으로 수지와의 전속 계약이 만료된다”며 “지난 몇 달 동안 심도 있는 논의를 거쳐 양측 합의하에 재계약은 하지 않기로 했다”고 밝혔다.

이어 “수지는 2010년 그룹 미쓰에이(missA)로 데뷔해 JYP에서 그 누구보다도 열정적인 모습으로 최선을 다해 활동했다”면서 “2017년에는 상호 굳건한 신뢰를 바탕으로 한 차례 재계약을 체결하는 등 남다른 인연을 이어왔다”고 설명했다.

JYP는 “2010년부터 지금까지, 9년이란 긴 시간 동안 동고동락하며 JYP에 성장하는 기쁨을 선사해준 수지에게 진심으로 감사하다”며 “JYP와 수지가 함께 이뤄낸 모든 성과와 도전에 아낌없는 사랑을 보내준 팬들에게도 고마움을 한다. 공식적인 인연은 끝이 났지만 JYP는 앞으로 수지가 걸어갈 길을 진심으로 응원하겠다”고 덧붙였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