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인히얼’ 박재범…가마솥 들고 나타나 “AOMG와 ‘한솥밥’ 먹을 사람 누구?”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싸인 히어’ 2차 티저 영상 캡처/사진제공=MBN

MBN이 음악 레이블 AOMG와 손잡고 내놓는 힙합 아티스트 발굴 프로젝트 ‘싸인히얼(SignHere)’의 2차 모집 티저를 공개했다.

지난 25일 지원자 모집을 시작한 ‘싸인히얼’의 티저 영상에는 ‘자연인 아티스트’로 변신한 가수 박재범의 모습이 담겼다. 가마솥과 함께 위트 있는 상황을 설정해 웃음을 안겼다.

영상에는 가마솥과 함께 스웨그 넘치는 모습으로 등장한 ‘자연인 박재범’(a.k.a 가마솥밥 달인)의 남다른 존재감이 눈길을 끌었다. 특히 ‘AOMG 수장’인 박재범이 한솥밥을 먹을 새 식구를 위해 가마솥 밥을 짓고 있는 모습으로 웃음을 자아냈다.

이어 박재범은 ‘대한민국 대표 힙합 레이블’ AOMG의 뜨거운 열정과 스웨그가 가득 담긴 커다란 ‘힙밥솥'(힙합+가마솥)을 꼭 끌어안고 사무실에 나타났다. 이후 어떤 퍼포먼스를 선보일지 관심을 집중시켰다. 

“오 마이 갓”을 외치며 등장한 그를 향해 AOMG 식구들은 “그게 뭐냐”고 물었다. 그러자 박재범은 “우리 한솥밥 같이 먹을 식구 찾잖아!”라고 능청스럽게 답했다.

이와 같은 모습에 AOMG 군단은 함께 모여 ‘힙밥솥’ 밥을 떠먹기 시작했다. ‘Who is next AOMG?’(AOMG의 새 아티스트는 누구?)라는 문구와 함께 남다른 존재감으로 눈길을 끌었다.

사이먼 도미닉의 모습도 펼쳐졌다. “AOMG와 함께 한솥밥을 먹을 아티스트를 찾습니다. AOMG에 도전하는 너를 리스펙!”이라는 멘트가 기대감을 높였다.

과연 박재범부터 사이먼 도미닉, 그레이, 코드쿤스트, 우원재 등과 한솥밥을 먹을 AOMG의 다음 아티스트는 누가 될까. ‘싸인히얼’은 오는 4월 28일까지 지원자를 모집한다. 성별‧직업‧나이 등 모두 제한 없이 지원 가능하다. 모집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와 SNS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싸인히얼’은 랩, 보컬, 프로듀싱 등 무한한 음악 재능으로 한국 힙합씬을 이끌어갈 차세대 힙합 아티스트를 뽑는 신(新)개념 프로젝트다. 랩‧보컬 실력은 기본이고, 프로듀싱 능력과 퍼포먼스 실력까지 고루 갖춘 만능 아티스트를 뽑는 과정을 리얼하게 담아내겠다는 각오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