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석진, ‘영스트리트’ 스페셜DJ 발탁…26일부터 나흘간 진행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배우 하석진/사진제공=SBS

‘뇌섹남’ 배우 하석진이 SBS 파워FM(107.7Mhz) ‘정소민의 영스트리트’에 스페셜 DJ로 나선다.

하석진은 영화 촬영 스케줄로 잠시 자리를 비우게 된 정소민을 대신해 26일부터 29일까지 나흘간 ‘영스트리트’진행을 맡게 됐다. 하석진은 지난 1월 ‘쏨블리 초대석’ 코너에 게스트로 출연했을 당시 청취자들로부터 쏟아지는 수많은 목격담으로 큰 웃음을 선사한 바 있다. 이에 이번 방송에는 본격적으로 하석진의 목격담을 받아보는 시간을 마련했다.

오는 29일 방송에는 하석진이 직접 고민 상담을 해주는 ‘문제적 석진’ 코너가 준비돼 있다. 하석진은 청취자들의 사연에 현실적인 조언을 해주며 고민 해결사로 나설 예정이다. 참여를 원하는 청취자들은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사연을 신청하면 된다.

하석진과 함께하는 ‘영스트리트’는 26일부터 29일까지 오후 8시부터 SBS 파워FM(107.7Mhz)과 인터넷 라디오 고릴라를 통해 만날 수 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