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디오스타’ 홍록기 “결혼 7년 만에 아빠 된다”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사진제공=MBC에브리원

개그맨 홍록기가  MBC에브리원 ‘비디오스타’를 통해 오는 4월 아빠가 된다는 소식을 밝힌다.

26일 방송되는 ‘비디오스타’에서 홍록기는 자신의 아내가 4월 출산 예정이라며 기쁜 소식을 전한다. 

결혼 7년 만에 시험관 시술을 통해 소중한 아이를 가지게 됐다는 홍록기에게 ‘비디오스타’는 진심 가득한 축하를 전했다. 아이 태명이 홍단이라고 밝힌 홍록기는 이름에 담긴 비하인드 스토리도 밝혔다.

한편 개그맨 표인봉은 지금까지 10편도 넘는 뮤지컬과 연극을 제작한 황금손으로 드러나 주목을 받았다. ‘빌록시 블루스’ ‘풋루스’ ‘비지트’ ‘제너드’ 등 다양한 작품을 제작한 표인봉. 그는 자신이 제작한 작품에서 장진 감독을 비롯 배우 정웅인, 김원해, 정은표와 뮤지컬 배우 정성화, 윤공주 등이 데뷔했다고 말했다. 내로라하는 배우들의 이름들에 MC들은 깜짝 놀랐다는 후문이다.

홍록기와 표인봉은 자신들이 속했던 ‘틴틴파이브’는 전성기 시절 하루에 스케줄이 무려 13개였을 정도였다고 입을 모아 밝혔다. 홍록기는 당시 스케줄 소화를 위해 교통청에서 한강을 가로질러 갈 수 있는 모터보트를 허가해줘 한강을 가로질러 이동했던 일화를 전해 스튜디오를 놀라게 하기도 했다.

 ‘비디오스타’는 26일 오후 8시 30분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