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이코메트리’ 박진영, 또 다시 피습 위기…검은 남자의 정체는?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예고 스틸컷 / 사진제공=tvN

tvN 월화드라마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에서 검은 남자가 박진영(GOT7)이 입원한 병실까지 찾아오는 일촉즉발의 상황이 벌어진다.

지난 방송에서 이안(박진영)은 검사 강성모(김권)를 미행하던 검은 남자의 칼에 찔려 병원으로 이송됐다. 이런 가운데 ‘사이코메트리 그녀석’ 제작진은 홀연히 사라졌던 검은 남자가 이안이 입원한 병실 앞까지 쫓아온 모습이 담긴 사진을 26일 공개했다.

공개된 사진 속 이안은 두려움 가득한 표정으로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이어 검은 남자가 주위를 둘러보며 병실 문을 여는 모습이 보여져 숨 막히는 긴장감을 선사한다. 앞서 검은 남자는 2005년 영성아파트 사건 때부터 지금까지 강성모를 지켜본 섬뜩한 집념과 한 치의 망설임도 없이 사람을 칼로 찌르는 잔혹성을 보였기에 어떤 일이 벌어질지 예측할 수 없는 상황이다.

제작진은 “26일(오늘) 방송에서 영성아파트 화재 사건 당시의 일과 이안이 찾아냈던 검은 캐리어 살인 사건의 진범도 드러날 예정”이라며 “시청자들도 그동안 자신이 추리했던 게 맞았을지 확인해보는 재미가 있실 것”이라고 귀띔했다.

‘사이코메트리 그녀석’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9시 30분 방송된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