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외식하는 날’ 이국주X홍윤화 “우리는 미식가지 대식가는 아니다”

[텐아시아=태유나 기자]

‘외식하는 날’ 예고 영상 캡처 / 사진제공=SBS플러스

26일(오늘) 방송되는 SBS플러스 ‘외식하는 날’에서는 개그우먼 이국주와 홍윤화가 “미식가지 대식가는 아니다”라고 주장해 웃음을 유발한다.

이날 이국주와 홍윤화·김민기 부부는 ‘호로록 (면) 원정대’를 결성해 함께 외식을 한다. 김민기는 이국주에게 면을 얼마나 많이 먹어봤는지 질문하자 “면 먹는 걸 좋아하는 것이지 많이 먹지는 않는다”고 한다. 하지만 이내 거짓말임을 드러내는 자신의 개그 프로그램 행동을 선보이며 웃음을 자아낸다.

‘외식하는 날’ 이국주 / 사진제공=SBS플러스

‘외식하는 날’ 홍윤화 / 사진제공=SBS플러스

홍윤화도 “미식가지 대식가는 아니다”라고 하지만 김민기와 이국주가 동의하지 않자 바로 “좋아하는 걸 좀 많이 먹긴 해요” 라고 진실을 토로한다.

이국주는 면 킬러의 남다른 면모를 보인다. 세 사람이 먹은 면의 길이를 아파트 높이로 환산한 것이다. “해물칼국수 집의 면 길이는 한 그릇 당 약 24m로 셋이서 24층 높이 아파트 한 동을 지었다”며 “오늘 여러분들과 함께 아파트 단지 ‘e배부른 세상’을 지을 예정”이라고 밝혀 현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또한 이들은 해물칼국수를 먹자마자 냉면을 먹으러 가고 문어 라면까지 연이어 먹지만 배불러서 못 먹거나 흔들리는 모습을 보이지 않는다. 이에 개그맨 이승윤이 “하루에 다 찍은 거 맞죠?” 라고 감탄을 자아냈다는 후문이다.

호로록 원정대의 외식 현장은 이날 오후 9시 방송되는 ‘외식하는 날‘에서 확인할 수 있다.

태유나 기자 youyou@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