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이돌룸’ 스트레이 키즈, 신곡 ‘미로’ 무대+ITZY ‘달라달라’ 댄스 커버

[텐아시아=유청희 기자]

JTBC ‘아이돌룸’/사진제공= JTBC

그룹 스트레이 키즈가 JYP 가수들의 메들리 댄스를 선보인다. 26일 방송되는 JTBC ‘아이돌룸’에서다.

이날 방송될 ‘아이돌룸’에는 ‘대세 신인’ 스트레이 키즈가 출연해 활약한다.

지난 ‘아이돌룸’ 가정방문 특집 편에서 출연해 시청자들의 눈도장을 찍은 스트레이 키즈는 이번엔 직접 스튜디오에 방문했다. 

최근 녹화에서 이들은 “(다시 출연할 수 있어서) 너무 설렌다”는 소감을 밝혔다. 이어 “재출연을 기념해 갓세븐, 트와이스, ITZY, 박진영의 곡으로 구성된 ‘메들리 댄스’를 준비해왔다”고 설명했다.

지난 방송에서 트와이스의 ‘Dance The Night Away’ 커버 무대를 선보여 무려 286만 뷰의 조회수를 기록한 스트레이 키즈인 만큼 이번 댄스 커버에 기대가 쏠리고 있다.

특히 스트레이 키즈의 직속 후배인 ITZY의 ‘달라달라’는 지난 달 K팝 팬들이 가장 많이 춘 곡으로 꼽힐 만큼 높은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스트레이 키즈가 보여줄 ‘달라달라’ 무대에 현장의 관심이 집중됐다는 후문이다.

이밖에도 ‘아이돌룸’에서는 스트레이 키즈의 신곡 ‘미로’의 무대가 방송 최초로 공개될 예정이다.

‘아이돌룸’은 26일 오후 6시 30분에 방송된다.

유청희 기자 chungvsky@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