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JOO), 오는 5월 4일 결혼…소속사 “동갑내기 비연예인과 아름다운 결실”

[텐아시아=김하진 기자]

가수 주(JOO). / 제공=울림엔터테인먼트

가수 주(JOO)가 오는 5월 결혼식을 올린다.

26일 소속사 울림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주가 오는 5월 4일 서울 모처에서 결혼한다”고 밝혔다. 이어 “예비 신랑은 동갑의 비(非) 연예인으로, 1년 전 지인의 소개로 만나 결혼까지 아름다운 결실을 맺게 됐다”고 설명했다.

주는 양가 부모님과 친지, 가까운 지인을 초대해 비공개로 식을 올릴 예정이다.

2008년 ‘남자 때문에’로 데뷔한 주는 이후 노래는 물론 드라마와 뮤지컬, 영화에도 출연하며 주목받았다. 2015년 소속사를 울림엔터테인먼트로 옮긴 뒤 KBS2 ‘더 유닛’에도 출연하며 실력을 인정받았다.

김하진 기자 hahahajin@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