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GV아트하우스, 설경구 특별전 개최…대표작 7편 상영

[텐아시아=김지원 기자]

설경구 특별전 개최. /사진제공=CGV아트하우스

CGV아트하우스가 영화 ‘우상’의 개봉을 기념해 배우 설경구의 특별전을 개최한다.

설경구 특별전은 오는 28일부터 4월 10일까지 전국 CGV 극장에서 기간별로 진행된다. 먼저 28일부터 다음달 3일까지는 CGV강변, 광주터미널, 구로, 대구, 대전, 동수원, 명동역 씨네라이브러리, 서면, 압구정, 용산아이파크몰, 인천, 청주(서문), 춘천 등 13개 극장에서 열린다. 이어 4일부터 10일까지는 CGV대학로, 소풍, 신촌아트레온, 여의도, 오리, 평촌 등 6개 극장의 전국 CGV아트하우스관에서 진행된다.

상영작은 ‘우상’을 비롯해 ‘불한당: 나쁜 놈들의 세상’ ‘감시자들’ ‘생일’ 등 최근 작품부터 ‘열혈남아’ ‘공공의 적’ ‘박하사탕’ 등 초기 대표작들까지 다채롭게 선정됐다. 7일에는 CGV아트하우스 압구정에서 아침부터 저녁까지 하루 종일 배우 설경구의 작품을 만날 수 있는 ‘설경구 DAY’도 열린다.

설경구가 주연한 ‘우상’은 아들의 사고로 정치 인생 최악의 위기를 맞게 된 남자와 목숨 같은 아들이 죽고 진실을 쫓는 아버지, 그리고 사건 당일 비밀을 간직한 채 사라진 여자까지, 그들이 맹목적으로 지키고 싶어 했던 참혹한 진실에 대한 이야기를 그린 서스펜스 스릴러. 지난 20일 개봉했다.

김지원 기자 bella@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