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아, “어릴 때 토니 오빠 팬이었어요”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24일 방영된 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24일 방영된 SBS 예능 ‘미운 우리 새끼’에서 그룹 소녀시대의 윤아가 “어린 시절 토니 오빠의 팬이었다”고 밝혔다.

윤아는 이날 방송에 특별 MC로 함께 했다.

토니의 어머니가 윤아에게 H.O.T의 멤버 중 누가 제일 좋은지 물어보자 윤아가 이같이 답한 것이다. 윤아는 “최근 간 콘서트에서도 에전 모습 그대로였다”고 덧붙였다.

이에 토니의 어머니는 토니와 윤아가 결혼하면 좋겠다며 너스레를 떨었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