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빈 부상 7인 체제’ 드림노트, 미소 잃지 않고 ‘하쿠나 마타타’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그룹 드림노트. 사진=24일 방영된 SBS ‘인기가요’ 방송화면

걸그룹 드림노트(DreamNote)가 24일 방영된 SBS ‘인기가요’에  두 번째 앨범 ‘드림어스(Dream:us)’의 타이틀곡 ‘하쿠나 마타타(Hakuna matata)’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드림노트(유아이, 보니, 라라, 미소, 수민, 은조, 하빈, 한별)는 이날 생글생글한 미소를 잃지 않으며 시청자들에게 화사한 매력을 안겼다.

지난 12일 발매된 ‘하쿠나 마타타(Hakuna matata)는 스와힐리어로 ‘근심과 걱정을 모두 떨쳐버려’라는 뜻이다.

‘하쿠나 마타타’로 각종 음악방송에 출연하며 활발한 컴백 활동을 펼치고 있는 드림노트는 멤버 하빈의 부상으로 인해 당분간 7인 체제로 활동을 이어갈 예정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