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요즘애들’ 채식 셰프, ‘밥상 프로파일링’ 공개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JTBC 예능 ‘요즘애들’. 사진제공=JTBC

24일 밤 10시 40분 방송되는 JTBC 예능 ‘요즘애들’에서는 ‘밥상 프로파일링’이 공개된다.

채식 셰프가 MC들의 밥상을 프로파일링해 그들의 성격 및 건강 상태를 분석한 것이다. 유재석의 밥상 사진을 본 셰프는 “유재석은 자극만을 쫓는 속세 마니아”라고 일침을 가했다. 이는 ‘유재석 성악설’ 논란까지 이어지기도 했다.

또 셰프는 밥상 프로파일링을 통해 각 MC에게 맞는 음식을 제공했다. 단 것에 중독된 광희를 위한 ‘테라피 푸드’는 물론, 라면 마니아 유재석을 위한 채식 라면까지 등장했다. 이에 유재석은 “이런 맛이라면 이제부터 이거 먹겠다”라며 감탄했다는 후문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