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영자, 외모 콤플렉스 날려버리는 한 마디로 박수갈채

[텐아시아=김수경 기자]

KBS2 예능 ‘안녕하세요’. 사진제공=KBS2

오는 25일 밤 11시 10분에 방송되는 KBS2 예능 ‘안녕하세요’에서 박수를 불러 일으킨 이영자의 멘트가 공개된다.

이날 소개된 ‘고개를 들라’ 사연은 스스로를 못생겼다고 생각해 매사에 자신감이 없고 자기를 비하하는 여동생을 걱정하는 언니의 고민이다.

고민 주인공은 올해 스무살이 된 여동생이 타인과 시선이 마주치면 자기가 못나서 쳐다보는 것이라고 생각해 길을 나설 때면 바닥만 보고 다닌다고 밝혔다. 또 여동생이 외출을 하려다가도 거울을 보고 “못생겼다”면서 약속을 취소해버린 적도 있다고 덧붙였다.

이런 가운데 이영자의 한 마디가 고민주인공 여동생의 마음을 움직였다고 한다. 시상식장을 방불케 하는 우레와 같은 박수도 쏟아졌다는 후문이다.

김수경 기자 ksk@tenasia.co.kr